책덮어~“책방” 강릉은 모두 작가다.
원고를 모아 책으로 만드는 프로젝트입니다.
글을 작성한 모두가 공동작가로 '강릉은 모두 작가다'를 실현합니다.